상단여백
HOME 뉴스 병원/의·학회/간호
대한가정의학회 송정상에 美페리 디킨슨 교수 선정

대한가정의학회(이사장 양윤준)는 제6회 송정상(松庭賞) 수장자로 미국 콜로라도 대학 페리 디킨슨 교수를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대한가정의학회는 2011년 국내 가정의학을 도입하고 발전시키는데 평생을 바친 윤방부 선병원 재단회장(연세대 명예교수)의 아호(雅號) '송정(松庭)'을 딴 송정상을 제정했다.

윤 회장은 1975년부터 1978년까지 미국 미네소타대학에서 가정의학전문의 과정을 수료하고 귀국한 뒤 평생을 가정의학 도입과 발전을 위해 헌신해왔다.

페리 디킨슨 교수는 일차진료에서 환자 중심 의료서비스와 만성질환관리 모델의 적용, 환자 중심의 의료서비스모델 구현을 위한 전공의 교육과정 개선에 노력해 왔다. 또 환자의 건강행동 변화, 정신건강 및 자가관리에 연관된 정보기술도구 개발 등 연구분야에서도 남다른 업적을 세웠다.
대한가정의학회는 일차진료의 개선 및 변혁과 관련해 탁월한 업적을 세운 공로를 인정해 송정상 수상자로 디킨슨 교수를 선정했다.

시상식 및 기념강연회는 오는 14일 그랜드 힐튼 호텔에서 진행된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