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식/화장품
이낙연 국무총리, 건강기능식품 부스 방문해 산업계 요구사항 경청


국내 우수 제품·원료·제조기술 등에 해외 바이어 눈길 끌어
건식협회, 바이오코리아서 건강기능식품존 성황리 운영

이낙연 국무총리(오른쪽)가 바이오코리아 2018에서 건강기능식품존을 방문해 업계 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지난 9일부터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바이오코리아 2018에서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회장 권석형)가 운영한 건강기능식품존(Zone)에 이낙연 국무총리가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이 총리는 건강기능식품 OEM, ODM 전문 제조회사 ㈜서흥의 첨단 제조기술과 제품 등을 살펴봤으며, 이 자리에서 ㈜서흥 박금덕 사장은 “국내 건식 시장의 성장을 위해 기능성 원료 개발 활성화를 위한 정책적인 지원이 시급하며, 우수한 국내 제품과 원료가 해외로 적극 진출할 수 있도록 정부의 많은 관심을 요청 드린다”고 말했다.

건식협회는 국내 우수 건강기능식품·기능성 원료·제조기술 등을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건강기능식품존을 구성했다. 개막 첫날부터 전 세계 바이어와 관련 업계 종사자 등이 방문해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건식협회가 운영하는 건강기능식품존에는 ㈜노바렉스, ㈜서흥, ㈜쎌바이오텍, ㈜알피바이오, 콜마비앤에이치㈜푸디팜사업부문, ㈜메디오젠, ㈜비티씨, ㈜씨스팡, 주영엔에스㈜가 참여했으며, 오는 11일까지 개별 부스에서 제품 및 원료, 기술 등을 홍보했다.

건식협회 관계자는 “첫날부터 정부를 포함한 많은 참관객들이 방문하여, 차세대 생명과학산업으로서 건강기능식품의 잠재력을 다시 한 번 실감했다”고 전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