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약국/약사
서울시약, '2019 건강서울페스티벌' 17개 테마부스 확정 최종 점검

▲지난 20일 열린 제8차 상임이사회

오는 9월 22일 서울광장에서 막이 오르는 2019 건강서울페스티벌 건강상담 테마부스를 확정하고 최종 준비 점검에 들어갔다.

서울특별시약사회(회장 한동주)는 지난 20일 제8차 상임이사회를 개최하고, 주요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이날 회의에서 2019 건강서울페스티벌 17개 건강상담 테마부스의 담당 임원 및 협조 분회를 확정·보고하고, 각 테마부스별 준비상황을 검토했다.

올해 건강서울에 처음 도입한 건강상담 부스 투어 ‘도슨트 프로그램’에 서울시민 250여명이 사전 신청하고, 약사체험 부스에도 200여명이 접수하는 등 시민들의 높은 관심에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예감했다.

지난 2016년 처음 개설한 노인약료 전문가 교육과정도 재개한다. 기초과정 1~2와 심화과정 1~2 각각 12주 총 48주 과정을 편성하고 9월 25일에 개강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제3기(2019~2020) 노인약료 전문가 교육과정의 개설을 회원들에게 내주 중으로 공지하고, 수강 회원을 모집하기로 했다.

서울시마퇴운동본부가 23일 오후 4시 서울시의회 제1대회의실에서 개최하는 ‘마약류 및 유해약물 오남용 예방과 제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에 많은 관심과 참석을 당부했다.

이밖에도 약바로쓰기운동본부 지원금, 일본제품 불매운동 포스터 배포, 커뮤니티케어 교육 개최, 대북시약사공회 방문 결산, 건강보험 무자격자 요양급여 반송 대응 보고 등을 원안대로 통과시켰다.

한동주 회장은 “한 달 앞으로 다가온 건강서울페스티벌 준비에 여념이 없는 임원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서울 시민과 약사가 함께하는 특별한 건강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매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유희정 기자  y7216@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