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약
식약처, 한국약품-건일제약-휴온스글로벌-영일제약-셀트리온제약-천우신약에 50만원 과태료 부과


안전관리책임자 교육 미이수 혐의

식약처는 안전관리책임자 교육 미이수 혐의로 안국약품, 건일제약, 휴온스글로벌, 영일제약, 셀트리온제약, 천우신약 등 6곳에 대해 5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9일 식약처에 따르면 지난 2일 한국약품, 건일제약, 휴온스글로벌, 영일제약, 셀트리온제약, 천우신약은 안전관리책임자 교육 미이수 혐의로 과태료 50만원을 부과받았다.

이는 약사법 제 37조 및 의약품 등의 안전에 관한 규칙 제47조에 근거한다,

다만 이 중 영일제약, 셀트리온제약, 천우신약 3곳은 사전통지 기한내 감경된 40만원의 과태료를 납부 완료했다.

이인선 기자  eipodo@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