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법률
한국소비자원, 13일 TV홈쇼핑 사업자 정례협의체 간담회 개최

▲(좌측부터)한국소비자원 소비자안전센터 이득연 소장, CJ오쇼핑 황준호 최고고객책임자, 롯데홈쇼핑 엄일섭 상무이사, 현대홈쇼핑 곽현영 상무이사, 한국소비자원 이희숙 원장, 공영홈쇼핑 탁진희 최고고객책임자, GS홈쇼핑 주운석 상무이사, NS홈쇼핑 이원주 상무이사,홈앤쇼핑 박철우 실장, 한국소비자원 위해정보국 윤경천 국장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13일(수) TV홈쇼핑 사업자 정례협의체에 참여한 7개사의 최고경영진들과 함께 안전한 유통시장 조성을 위한 노력을 강화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7개사는 ㈜공영홈쇼핑, ㈜씨제이오쇼핑, ㈜엔에스쇼핑, ㈜롯데홈쇼핑, ㈜지에스홈쇼핑, ㈜현대홈쇼핑, ㈜홈앤쇼핑이다.

TV홈쇼핑 사업자 정례협의체는 지난 2017년 소비자 안전 확보를 목적으로 한국소비자원과 공동으로 발족했으며, 불량제품의 신속한 유통 차단,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예방 활동을 지속해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자율안전규약을 제정하여 업계의 자율적인 안전관리 의지를 보다 확고히 했으며, 향후에도 소비자 위해저감을 위한 예방 중심의 공동 대응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아울러 정례협의체 참여사들은 중소기업 협력사들이 안전한 제품을 제조할 수 있도록 노하우를 공유하고 안전이슈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등 상생 협력을 도모하기로 했다.

앞으로도 한국소비자원은 산업별 정례협의체의 지속적인 운영을 통해 주요 안전 이슈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안전한 시장환경 조성을 위한 사업자의 자율적인 노력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