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약국/약사
서울시약, 휴업약국 방문 격려...손실보상 적극 지원


약사용 마스크 200개 각 분회 보급

서울특별시약사회(회장 한동주)는 12일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으로 이틀간 휴업한 용산구 소재 회원약국을 직접 찾아 격려하고 위로금을 전달했다.

이날 한동주 회장은 초기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약국을 휴업한 회원의 희생에 격려의 말을 전하며, 정부의 손실보상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12일 용산구 소재 회원약국 방문해 위로금 전달하는 한동주 회장(왼쪽)

한동주 회장은 “약국 휴업에도 불구하고 대담하게 대처한 회원님의 모습에 걱정했던 마음을 내려놓을 수 있었다”며 “약국에서 회원님들의 안전과 생각을 챙기면서 코로나19 조기 극복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방문에는 서울시약사회 한동주 회장, 변수현 약국이사, 용산구약사회 정창훈 회장이 함께했다.

한편, 시약사회는 약국근무 회원이 감염 안전을 위해 사용할 보건용 마스크 물량을 확보하고, 마스크를 요청한 분회에 각각 200개를 신속히 보급할 예정이다.

이인선 기자  eipodo@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