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법률
심평원, '2020 국가산업대상' 2년 연속 수상...'해외입국자 대상 5만여건 모니터링'


100여명 중대본에 보고..."지역사회와 코로나19 국가 위기 극복에 노력"

▲(왼쪽에서 두번째부터)김형호 심평원 홍보실장, 강희정 상임이사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5월 28일(목)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된 ‘2020 국가산업대상’에서 고객만족 부문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2020 국가산업대상’은 국내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한 기관과 기업을 선정하기 위해 제정되었으며,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기업벤처부, 서울과학종합대학원이 후원한다.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이한 심평원은 △병의원 진료비 심사 △요양급여 적정성 평가 △의약품 및 치료재료 관리 △보험수가 개발을 비롯한 보건의료정책 지원 업무를 수행하는 공공기관이다.

2019년 한해 97조(약15억 건)에 달하는 진료비에 대해 심사·평가 했으며, △국민의료와 밀접한 비급여 진료비 확인서비스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DUR, Drug Utilization Review) △병원 평가정보 등을 제공하고 있다.

심평원은 2015년 원주 이전 후 강원 지역 사회와 상생활동을 내․외부 고객만족을 위하여 장애인 지원 사업, 나눔 문화 확산 등 지역밀착형 사회활동과 지역 농산물 직거래 장터 운영, 아동도서관 건립 지원 등 고객만족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전국 확산 방지를 위해 2월부터 원주시건강가정․다문화지원센터와 협력해 한국 이주 원어민과 함께 중국, 유럽 등 해외 입국자를 대상으로 증상 여부 등을 모니터링하며 국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코로나19와 관련 2020.년2월14일부터 5만여 건을 모니터링 했고, 이 중 증상이 있는 100여 명을 중앙사고수습대책본부에 통보했다.

심평원 김선민 원장은 “모든 임직원이 고객을 위해 섬세한 노력을 기울일 때 궁극적으로 국민에게 신뢰 받는 심평원이 될 것”이라며 “2년 연속 수상을 계기로 국민, 의료계 등 모든 고객들과 진정성 있게 소통하고 협력해서 ‘사람 중심’ 의료보장체계를 구축하고, 세계적인 의료심사평가기관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