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법률
심평원 전주지원,특별재난지역 수재민 돕기 물품 지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전주지원(지원장 인병로)은 15일 최근 수해가 발생하여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전북 남원시 금지면을 방문하여 구호 물품을 전달했다. 남원시 금지면 일대는 지난달 7~8일 이틀간 430mm 이상의 집중 호우로 섬진강 제방이 유실되면서 400여 채의 가구가 침수되고, 700여 명의 수재민이 발생했다.

전주지원은 금지면사무소를 통해 식료품이 절실히 필요하다는 수재민의 고충을 확인하고, 100만원 상당의 고추장, 된장 등 생필품을 후원했다. 전주지원 인병로지원장은 “이번 나눔 활동이 특별재난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전주지원은 우리 지역에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는 공공기관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