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뷰
서울대병원, 4일부터 열흘간, 의료진·관계자 약 8천여명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김연수 병원장 "특정 제품에 불안해하지 말 것"

▲코로나19 백신(아스트라제네카)을 접종받고 있는 김연수 서울대병원장.

서울대병원이 상급종합병원으로는 처음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4일, 오전 9시부터 김연수 병원장을 시작으로 열흘간 약 8천여 명의 의료진 및 관계자에게 접종하게 된다. 서울대병원은 접종 대상자가 8900명으로 이 중 사전 동의율은 약 95%로 알려졌다. 이번에 접종하는 제품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다.

서울대어린이병원 임상강의실에서 시행하는 백신 접종은 총 5가지 단계로 구성됐다. 방문한 교직원은 예진표를 작성한 후 접수를 하고, 의료진 예진을 거쳐 접종을 한다. 접종 후에는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위해 일정시간 대기 후 복귀하게 된다.

접종을 마친 김 원장은 “몸에 이상은 없었다. 국민들도 믿음을 갖고 접종하시기 바란다”며 “특히 특정 제품에 대해 불안해하지 말 것"을 강조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