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법률
추진단, 4일 현재 코로나 백신 접종 후 3건 '사망'-1건 '아나필락시스쇼크' 추가 신고

사망자 A씨(남, 50대)-B씨(남, 50대)-C씨(여, 20대)-아나필락시스 쇼크 D씨(여, 50대)
박영준 팀장 "접종과 인과성 여부, 다양한 가능성 열어두고 평가후 언급할것"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4일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3건의 사망사례와 1건의 아나필락시스 쇼크 사례가 추가 신고돼 현재 조사 중이라며, 역학조사 및 피해조사반을 개최해 인과성을 평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추진단에 따르면 사망자 A씨(남, 50대)는 요양병원 입원환자로, 3월2일 9시경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아스트라제네카) 후 41시간 경과 후 3월4일 오전 2시경 사망을 확인했다.

사망자 B씨(남, 50대)는 요양병원 입원환자로, 3월3일 11시경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아스트라제네카) 후 15시간 경과 후 3월4일 오전 2시경 사망했다.

사망자 C씨(여, 20대)는 중증장애시설에 입소자로, 3월2일 11시경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후 15시간 경과 후 3월4일 오전 5시30분경 사망했다.

아나필락시스 쇼크 D씨(여, 50대)는 요양병원 입원환자로, 3월3일 14시경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아스트라제네카) 후 10분 후 호흡곤란이 와서 에피네프린을 투여하고, 이송 후 특별한 처치 없이 회복돼 15시30분경 요양병원으로 돌아갔다.

추진단은 해당 사례를 지자체와 함께 역학조사 중이며 3월3일 신고된 사망사례 2건에 대해서는 지자체 신속대응팀 회의를 진행했고, 추가적으로 의무기록 조사 및 분석 후 질병관리청 피해조사반 검토 등을 통해 예방접종과의 연관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박영준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팀장은 "사망 관련 역학조사 결과는 단정적으로 말할 상황은 아니고 현재 진행중이며 요양병원에서 의료진에 의해 예진되고 접종이 된 상황"이라며 "일반시설서 접종한 것과 다르다. 이런 상황서 예진이 충분히 이뤄졌는지, 접종 당일 건강 상태 여부 등이 참고사항이며 현재까지 조사에서는 예진 과정서 특별히 지침에 위배된 것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박 팀장은 "사망자 중 한 분은 요양기관에 장기간 입원중이며 또 다른 한 분은 작년 11월부터 입원한 사례인데, 접종 당일 금기해야 할 정도는 아니었다. 신고된 경기 거주 사망자 50대는 3월2일 접종후 저녁에 악화된 사례였으며 두번째 경기 남성은 2월27일 접종후 3월3일 사망한 사례"라며 "상당 시간이 지난뒤 이상반응이 나타났다는 점에서 두 사례서 이상반응 발현 간격 차가 있으며 접종과 인과성 여부는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평가후 언급할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돼 신고된 사례는 총 718건(신규 511건)으로, 709건(신규 505건)은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두통, 발열, 메스꺼움, 구토 등 경미한 사례였으며 7건(신규 4건)의 아나필락시스 의심사례와 2건(신규)의 사망 사례가 보고되어 조사가 진행 중이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