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계/학회
건국대병원, 충청북도와 바이오헬스분야 스마트 데이터 플랫폼 개발 나선다

▲건국대병원 21일LA, Q 충청북도와 바이오헬스분야 스마트 데이터 플랫폼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건국대병원이 충청북도와 스마트 데이터 플랫폼 운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스마트 데이터 플랫폼은 수요자의 요구에 맞춰 양질의 데이터를 공급하는 플랫폼이다.

건국대병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데이터 플랫폼 사용을 위한 컨소시엄 체계를 구축 및 설치·운영하고 정부 등 R&D 및 보건의료 분야의 연구 개발과 임상 관련 사업에 공등 대응하며, 공익에 부합하는 플랫폼 운영을 위한 절차 규정 등을 충청북도와 마련키로 했다.

협약식은 21일, 건국대병원 스타시티 영존 회의실에서 진행됐다.

건국대병원 유광하 병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우리 병원이 데이터에 기반한 연구 활성화와 임상 인프라 확충 등 바이오헬스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명규 충북도 경제부지사도 “데이터는 수요자의 활용에 맞춰 수집되고 생산해야 한다”며 “모더나 백신 개발에서도 나타나듯 바이오 소재 데이터가 중요한 만큼 이번 협약에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유광하 건국대학교병원장, 조영일 연구부원장, 구당회 행정처장, 조재훈 연구지원센터장, 신정은 임상시험센터장, 안기숙 건국대 대외협력본부장, 이승현 건국대 글로컬 산학협력단장을 비롯, 충청북도 김명규 경제부지사, 정길 바이오산업팀장, 박민규 청주오송첨단임상시험센터장, 송재민 ㈜터보소프트 대표가 참여했다.

이에 앞서 건국대병원 갑상선암센터 박경식 교수는 충청북도와 함께, 스마트 데이터 플랫폼 사업의 일환으로 갑상선암 환자에서 발생할 수 골다공증 등 뼈 약화 증상에 대해 임상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앱 개발을 추진 중에 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많이본 뉴스
여백
여백
https://www.kpbma.or.kr/
bannerManager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