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약국/약사
약사회, 31일 종로‧중구 약국가서 ‘감기약 수급안정화 대국민 캠페인’전개...전국 확대키로

대한약사회(회장 최광훈)는 12월 31일 종로구 및 중구 일원 약국가에서 ‘감기약 수급안정화 대국민 캠페인’을 전개한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와 독감, 감기가 동시에 유행하는 상황에서 감기약 수급 불균형을 해소하고 수급 불안심리를 불식시키기 위해 진행한다.

최광훈 회장은 “이번 캠페인은 감기약의 수급 안정을 위한 약사사회의 자발적조치로 약국 방문자 대상으로 최대 3일~5일분의 의약품만을 구매하도록 권장하고, 의약품의 안전한 복용을 위해 약사와 상담 후 필요 이상의 의약품을 사재기하지 않도록 계도하는 내용으로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캠페인은 최근 일부 보도를 통해 알려진 감기약 대량 판매하는 상황이 일부 지역에서 발생하고 있는 것을 계기로 이러한 상황들이 확산되는 경우 순식간에 감기약 품절사태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에서 시작하는 것이다.

특히 이번 겨울은 코로나19와 독감, 호흡기 질환인 파라·리노바이러스와 노로바이러스까지 동시에 유행할 것으로 예상해 감기약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하는 상황에서 약국의 역할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기회를 잃게 되면 자칫 대규모 감기약 품절 상황을 맞이할 수 있다는 우려 또한 이러한 대국민 캠페인을 추진하는 이유이다.

해열제 등 약국에서 판매하는 일반약의 경우 연초부터 극심한 품절 현상을 겪다가 코로나19 사태가 다소 진정되면서 공급이 일부 원활해졌으나, 일부 품목은 여전히 공급 부족 현상을 겪고 있다.

약사회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현재의 의약품 부족 사태에 슬기롭게 대처하는 한편,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올바른 의약품 구입 및 사용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캠페인에는 최광훈 회장을 비롯해 허인영 종로구약사회장, 김인혜 중구약사회장을 비롯해 약사회 임원들이 약국을 방문하여 캠페인 취지를 설명하고 안내문을 게첨할 예정이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