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계/학회
차바이오텍, 3분기 누적 연결매출 7132억원-영업이익 64억원-당기순이익 165억원

별도재무제표 기준 누적 매출액 573억원...전년 동기비 83%↑-누적 영업이익 195억원 당기순이익 95억원

국내 회사들의 높은 성장과 미국·호주·일본 헬스케어 사업 호조로 실적 개선

차바이오텍(085660)이 2023년 3분기 실적을 13일 발표했다.

별도재무제표 기준 누적 매출액은 573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83% 증가하였으며, 누적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95억원과 95억원으로 고성장 고수익성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 3월 기술이전 계약 체결에 따른 매출 및 영업이익이 반영된데다 CordSTEM-DD 등 주력 파이프라인에 대한 R&D 투자를 대폭 확대했음에도 불구하고 제대혈 및 면역/줄기세포보관, 바이오인슈어런스, 유전체분석, 해외 헬스케어센터 컨설팅, IT 등 국내 사업이 호조를 보인 것이 요인이다.

연결재무제표 기준 누적 매출은 7132억원이다. 전년 동기 누적 매출액 6154억원 대비 16% 증가해 최대실적을 경신했다.

해외 사업은 호주에서의 괄목할 만한 성장과 미국·일본의 견실한 사업운용으로 매출이 지속 상승하고 있다. 국내 사업에서는 차바이오텍 뿐만 아니라 CMG제약, 차케어스, 솔리더스인베스트먼트, 차바이오랩 등의 매출과 이익이 증가한 것이 상승 요인이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84억원, 165억원으로 전년 대비 크게 늘었다.

차바이오텍은 주요 사업인 세포치료제 개발과 관련해 지난 9월 퇴행성 요추 추간판으로 인한 만성 요통 세포치료제 ‘CordSTEM-DD’의 임상 1/2a상에 대한 최종결과를 발표하며 안전성과 내약성을 확인하는 등 R&D와 임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탯줄유래 줄기세포치료제인 ‘CordSTEM-DD’는 정부의 범부처재생의료기술개발사업 연구과제로 선정된 물질로, 자연살해(NK) 세포치료제 'CBT101'과 함께 차바이오텍의 핵심 파이프라인이다.

차바이오텍 오상훈 대표는 “차바이오텍은 어려운 경제환경에서 3분기에도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루었다”며 “사업 부문의 고성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세포치료제 개발과 CDMO사업 성과를 내겠다”고 말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