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약
KDRA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연구회, ‘바이오헬스 신규 모달리티 확보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전략’ 모색

조헌제, "세계 각국, 바이오헬스산업 국가경쟁력 강화 위해 지원정책과 제도 강화"

2023년도 제2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 전략포럼 성황리 개최

제약·바이오헬스 산·학·연·관 관계자 260여 명 참석
글로벌 바이오헬스 혁신생산성 확보와 신규 모달리티 확보를 통한 시장 경쟁력 제고-신시장 창출 전략과 모델 개발 방안 공유

▲14일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연구회 '2023년도 제2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 전략포럼' 개최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산하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연구회(연구회장 이재현, 이하 K-BD Group)가 14일 '2023년도 제2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 전략포럼'을 개최하고 ‘바이오헬스 신규 모달리티 확보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전략’ 모색에 나섰다.

신약조합과 성균관대학교 LINC 3.0 사업이 공동 주최하고 K-BD Group이 주관한 이번 포럼은 ‘바이오헬스 신규 모달리티 확보를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을 주제로 글로벌 바이오헬스 시장에서 혁신생산성 확보와 신규 모달리티 확보를 통한 시장 경쟁력 제고와 신시장 창출을 위해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수립 접근 전략과 모델 개발 방안을 공유했다.

이날 서울 코엑스 1층 B홀 Seminar A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에는 제약·바이오헬스산업계 산·학·연·관 관계자 260여 명이 참석,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사업개발 전략포럼은 이재현 연구회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To Build or Not To Build – Navigating Cell and Gene Therapy Commercialization(Charles River Laboratories Vice President, Matthew Hewitt), △모달리티와 타겟이 증가되고 있는 시대의 R&D(클래리베이트 박효진 수석 컨설턴트), △글로벌 투자 동향을 통해 바라본 오픈이노베이션 현황 및 전략(법무법인 디라이트 조원희 대표변호사), △글로벌 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 사례(Merck Life Science 임승엽 리더), △브릿지바이오의 오픈이노베이션 사례(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이정규 대표), △국내 대학·연구기관의 오픈이노베이션 동향(한국발명진흥회 고기영 특허거래전문관) 등 6개 주제 발표가 이어졌다.

조헌제 신약조합 연구개발진흥본부장은 “바이오헬스산업은 초 고성장 미래 유망산업으로 현재 전 세계적으로 유망 기술, 핵심 플랫폼, 유망 파이프라인 선점을 위한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다"며 "세계 각국은 국가경쟁력 강화를 위해 각종 지원정책과 제도를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근본 치료·예방 대안 마련을 위한 다양한 모달리티 등장에 따른 기술환경 변화가 급속히 진전되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 바이오헬스기업이 날로 치열해지고 있는 시장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1월 16일에는 국내 바이오헬스산업계 오픈이노베이션 촉진의 일환으로 기업 및 벤처캐피털 등 투자기관에게 유망기술을 자체 보유하고 있는 바이오벤처·스타트업기업에 대한 기술·플랫폼 발굴 및 투자, M&A 등 상생협력과 정보교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K-BD Group과 바이오헬스투자협의체 주관으로 '2023년도 제2회 유망 바이오벤처·스타트업 투자포럼' 및 '2023년도 연구개발중심 우량 제약·바이오기업 IR(IPIR 2023)'을 개최하고 총 28개 제약·바이오·벤처·스타트업기업이 기술·플랫폼에 대한 IR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신약조합은 'KOREA LIFE SCIENCE WEEK 2023' 전시회를 후원 개최하며 ‘KDRA 바이오 혁신기업 공동 홍보관 및 포스터존’을 전시회를 운영하고 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