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법률
10일 건보공단 고객센터 상담사노조 파업...전국 178개 지사 공단직원 전화 상담 대체

비노조원 전화상담 진행 등 민원대책 방안 마련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민간위탁해 운영 중인 고객센터 상담사 노조가 ‘건강보험공단의 직고용’을 주장하며 6월10일부터 전면파업에 돌입함에 따라 전화상담 불편 등 국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기콜은 가입자가 속한 전국 178개 지사에 근무 중인 공단직원에게 직접 연결해 전화 상담을 할 예정이다.

또 전체 상담원 1600여 명 중 노조원을 제외한 650여명이 전화상담을 진행하는 등 다각적인 민원대책을 마련했다.

또 전화상담량을 줄이기 위해 6월에 발송 예정인 안내문, 문자 등 4천만 건에 대해 발송을 연기하고, 증명서 발급, 건강보험료 납부 등 다빈도·단순 민원은 홈페이지 및 건강보험앱(The건강보험)에서 접수처리가 가능함을 ARS와 URL전송 등을 통해 가입자에게 적극 안내할 계획이다.

공단은 정부방침에 따라 고객센터의 적정 업무수행방식을 검토‧논의하기 위해 지난 5월 21일 ’민간위탁사무논의협의회‘를 재개한데 이어 6월 3일에도 협의회를 개최했다.

현재 외부 전문가들이 중심이 된 협의회는 고객센터 업무수행방식에 대해 여러 모델들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