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계/학회
성균관의대 교수 비상대책위, 무기한 휴진 논의 시작

정부의 조속한 사태 해결을 촉구하는 차원에서 성균관의대 교수 비상대책위원회는 15일 삼성서울병원, 강북삼성병원, 삼성창원병원 등이 무기한 휴진에 대한 논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성균관의대 교수 비상대책위원회는 이날 이같은 내용의 보도자료를 내고 "비대위 논의 후 전체 교수들에게 무기한 휴진 관련 사항에 대한 설문 조사 시행 및 전체 교수 총회를 개최할 예정"임을 전했다.

앞서 성균관의대 삼성서울병원, 강북삼성병원, 삼성창원병원 교수들은 오는 18일 의협 주관 전국의사궐기대회와 휴진에 전의교협과 함께 적극 참여하기로 한 바 있다. 이는 정부가 여전히 현 의료사태 해결을 위한 전향적 조치를 취하지 않고 있기 때문이라고 배경을 전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