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병원/의·학회/간호
최대집 회장, 10일 오전 故홍완기 교수 추모


“두경부암 분야 세계적 업적 이룬 자랑스런 한국의사”
대한암학회 사무실에 마련된 추모 장소 찾아 조문

▲최대집 회장, 고 홍완기 교수 추모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은 10일 오전 故 홍완기 교수의 추모 장소가 마련돼 있는 대한암학회 사무실을 찾아 조문하고 깊은 애도의 뜻을 표했다.

이 자리에서 최 회장은 “故 홍완기 교수는 한국인 출신으로 두경부암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업적을 낸 위대한 의학자이며 자랑스런 의사”라며“12일 미국에서 장례식이 치러질 예정인데, 직접 조문이 어려워 대한암학회에 마련된 추모 장소를 찾았다. 13만 의사를 대표하여 고인을 추모하고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국내에서 조문할 수 있도록 자리를 준비해준 대한의학회와 대한암학회 측에 감사를 전하며, 추모 장소를 많은 회원들에게 알려 고인의 업적을 되새길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故홍완기 교수는 한국인 의과학자로서 미국암연구학회(AACR) 회장을 역임하고, 종양학 연구에 평생을 헌신하며 암치료분야에 큰 획을 그었다. 1967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70년 미국으로 건너가 1984년부터 2014년까지 30년 동안 세계 최대 암 치료기관인 미국 텍사스대 MD 앤더슨 암센터에서 두경부·폐암 파트를 이끌었으며, 미국암연구학회(AACR)에서는 홍완기 교수의 업적을 영구히 기리고자 2016년 AACR-Waun Ki Hong Awards를 제정하기도 했다.

추모장소는 대한암학회 사무실과 연세의대 1층 윤인배 홀 2곳에 마련돼 있으며, 아래 주소를 통한 사이버 조문도 가능하다.

이인선 기자  eipodo@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