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약국/약사
서울시약, 8일 송천한마음의집에 성금 전달



장애인 사회복귀에 지속적인 관심·지원 약속

서울특별시약사회(회장 한동주) 여약사위원회(부회장 장현진·위원장 한신지)는 지난 8일 중증 장애인요양시설 송천한마음의집을 방문해 성금 200만원 및 빵·과일 등을 전달했다.

이날 장현진 부회장은 “중증장애인의 자립을 가족처럼 돕고 있는 송천한마음의집 이사장님과 직원 분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장애인들이 존중받고 차별없이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이어가겠다”도 말했다.

이번 방문에는 장현진 부회장, 한신지 여약사위원장, 노진희 간사 등이 함께했으며, 시설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송천한마음의집은 지난 2004년 중증 장애인들이 교육 및 재활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 복귀를 돕기 위해 설립됐으며, 현재 60여명의 장애인이 생활하고 있다.

유희정 기자  y7216@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