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약
이우석 "환자 장기추적조사, 기대에 한참 못미쳐 송구하다"


거점병원 25곳 중 15곳 합의 끝나-나머지 10곳 추가 진행 예정
"장기추적 조사결과 주간 단위로 보고 하고 있다"
7일 복지위 식약처 인보사 증인 감사

(▲서 있는 이)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가 김승희 의원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는 '코오롱의 거점병원을 통한 환자 장기추적조사 실시가 2건에 그치고 있다'는 야당의원의 지적에 대해 "기대에 한참 미치지 못한 저희들 대응에 송구스럽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지난 7일 국회 보건복지위 식약처 감사에서 자유한국당 김승희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또 '건보공단 일산병원 한 곳밖에 협의된 게 없다는데 늦어진 이유, 언제까지 완료할 것인지, 지연 이유가 식약처 때문이냐'는 강한 질타와 관련 "전체 거점병원 25곳 중 15곳은 합의가 끝났고 나머지 10곳을 추가로 진행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또한 '합의된 상태서 IRB를 등록하지 않는 이유는 무엇이냐'고 캐묻는 질문에 대해 "저희가 IRB를 신청한 곳이 2개 병원이다. 나머지는 IRB까지 가지 못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병원 탓이냐'는 거듭된 질문에도 "저희들은 최대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죄송하다"며 "의사와 연구자분들께 매우 독려를 드리고 있지만 각 병원의 행정절차상 늦어지고 있는 부분이 있는 것 같다"고 해명했다.

이 대표는 '식약처에 장기추적조사 이후에 몇 번 보고를 했느냐'는 추궁에 "주간 단위로 보고 하고 있다"고도 했다.

이 대표는 이어 '(ppt 보며)환자들에 저 안내문을 발송했느냐'고 묻자 "연락처를 알지 못한다. 지난 주말에 받았다"고 말헸다.

이 대표는 '인보사케이주 안전성 관련 안내문을 보낸 것 아니냐'고 캐묻자 "저거는 병원에서 보낸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ppt를 보며)저 안내문을 보면 '인보사 암을 유발하나요'란 질문에 '유발 이상사례는 없다'고 돼 있지 않느냐, 또 '인보사는 방사선을 통해 종양 유발성 반응을 완전 차단했습니다'고 돼 있는데 이렇게 단정해 놓으면 암 발생이 일어나지 않을 거라 확신하는 것이냐"고 김 의원이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자 "현재까지 저희가 갖고 있는 자료는 그렇지만, 의원님 말씀을 듣겠다"고 말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