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계/학회
메디코리아, 의사-병의원 구인 구직 어플 개발 출시



개원 컨설팅까지 원스톱 서비스 제공

메디코리아(대표 전상호)는 의사와 의료기관의 구인 구직은 물론 개원 컨설팅까지 한번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플을 개발해 출시했다.

메디코리아는 “이번에 출시한 구인 구직 및 개원 컨설팅 어플은 의사와 병의원이 서로 자신이 원하는 조건에 맞는지 서로의 조건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이를 통해 구인구직을 원하는 쌍방 사이에 신뢰관계를 형성하도록 했다”고 장점을 소개했다.

특히 “의사가 이직을 희망하거나 병의원이 역량 높은 의사의 충원 등을 고려 할 때 의사나 병의원은 본인의 현재 업무량으로 제대로 된 구인구직에 대해 신경 쓰기가 어렵지만 메디코리아에서 개발한 이 플랫폼을 활용한다면 메디코리아 자체 전문 헤드헌터들이 구인구직에 대한 업무를 대행해 줘 고객은 본인의 업무에 치중하면서도 구인구직 관계자에 대한 적극적인 어필과 검증까지 플랫폼이 한 번에 해결하는 원스톱-논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도 차별화된 점”이라고 강조했다.

기존에 있었던 구인구직 사이트나 헤드헌팅 회사에서는 의사의 정보만 습득해서 기계적으로 매칭해 줄뿐, 실상 그 속을 들여다보면 의사와 병의원 간 상호 니즈에 맞는 구인구직 자리를 합리적으로 소개해주기 어려운 상황이였지만 이번 어플 출시로 인해 이같은 한계를 극복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메디코리아 전상호 대표는 “병의원과 의사의 구인구직부터 병의원 개원을 위한 전문적인 컨설팅까지 하나의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이뤄질 것”이라고 전하고 “향후 지속적인 개발을 통해 기존 헤드헌팅 회사와 의료컨설팅의 문제점을 보완하면서도 단순히 봉직의 뿐만 아니라 개원의를 위한 전문 경영 컨설팅 서비스까지 갖춘 병의원 구인구직·채용·개원 전문 플랫폼으로서 자리매김하겠다”고 약속했다.

전 대표는 “30여년의 개원·경영 등 전문 컨설팅 경력이 있는 임직원이 활약하고 있어 구직이나 병의원 개원을 원하는 의사 고객의 강점과 약점 등을 보다 더욱 면밀하게 분석할 수 있는 강점이 있다”며 “앞으로 더욱 많은 정보를 담아 의료업계 구인구직, 개원·경영컨설팅 등을 꾀하는 관계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의료인력 채용 및 컨설팅 플랫폼으로 거듭날 수 있는 많은 응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