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계/학회
고려대병원 장기이식센터, 전국 장기이식코디네이터 대상 특강 펼쳐

고려대학교병원 장기이식센터는 2일 오후 2시에 의과대학 윤병주홀에서 ‘고대의료원 장기이식특강’을 개최했다.

장기이식코디네이터 직무역량강화과정으로 마련된 이번 특강에서는 전국에서 모인 장기이식코디네이터 30여명이 참석했다.

고려대학교병원 장기이식센터의 우수한 이식 시스템을 바탕으로 간이식, 심장이식, 신장이식 등 다양한 장기이식에 대한 전문적인 강의에 더해 최신지견을 공유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김동식 장기이식센터장은 “이번 특강이 장기이식에 대한 이해와 전문성을 높이고, 나아가 국내 장기부전 환자들의 이식결과를 향상시키는데에 도움이 될 귀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고려대학교병원 장기이식센터는 지난해 의료원 내 3개 병원(안암병원,구로병원,안산병원)의 간이식 프로그램을 통합하는 의료원 통합 간이식진료팀(Liver Transplantation – Korea University Remedy Ensemble, LT – KURE)을 구축하여 운영중이다.

세개의 병원에서 특화된 의료진들이 모여 최적의 구성을 이룬 간이식팀이 고려대학교병원 전체의 간이식을 맡아 진행함으로써 병원간 의료의 질을 상향평준화시켜 더 많은 환자들에게 새로운 삶의 희망의 되고 있다.

이인선 기자  eipodo@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