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팜스플러스 행사
[행사]신현영 의원, 20일 '1차의료단체들과 만성질환관리사업 토론회' 개최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은 오는 11월 20일(금)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사업의 성과와 문제점, 재도약 전략'이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신 의원은 만성질환관리 사업의 성과와 개선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대한개원내과의사회, 대한가정의학회, 대한가정의학과의사회와 함께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사업의 현황과 나아갈 방향에 대해 학계, 정부, 환자단체가 함께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은 이전에 진행됐던 지역사회 일차의료 시범사업과 만성질환관리 수가 시업사업을 통합한 것으로 2019년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2490개 의원, 282명의 케어코디네이터가 참여하고 있으며(2020년 9월 기준), 21만 명이 환자가 등록해 관리를 받고 있다. 6개월 이상 등록 고혈압 환자 중 16.7%는 혈압이 개선됐고, 당뇨병 환자 중 22%는 공복혈당이 개선되는 성과도 확인됐다.

토론회 좌장으로는 건국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이건세 교수가 맡아 진행을 하고, 발제에는 ▲조비룡 교수(서울대 의대) 강연에는 ▲강재헌 교수(성균관대 의대), ▲조현호 이사(대한개원내과의사회)가 나선다.

그리고 패널에는 ▲유태욱 부회장(대한의사협회), ▲정지연 사무총장(한국소비자연맹), ▲조동찬 기자(SBS 의학전문), ▲곽경근 이사(대한개원내과의사회), ▲이스란 국장(보건복지부 건강정책국), ▲윤구현 대표(간사랑동우회)이 참여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일차의료 만성질환 시범사업의 성과와 2021년 본사업으로 나아가기 이전에 시범사업에서 부족했던 부분들을 나누고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재도약 방법을 모색할 예정이다.

천관욱 기자  car2080@korea.com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관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