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법률
심평원, 21일 감기 일반약 '타이레놀8시간이알서방정'등 84개 품목 도매상 재고량 의약품관리종합정보포털에 공개



감기약 일반약 재고량 정보공개 확대로 수급 안정화 기대
감기약 일반약 ‘출하할 때’ 공급보고 협조 필수적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사평가원’)은 21일부터 감기약 일반의약품 84개 품목에 대해 도매상 재고량을 의약품관리종합정보포털(biz.kpis.or.kr.)에 공개한다.

지난 8월 감기 전문약 436개 품목 재고량을 매일 공개한 이후, 일반약 수급이 가장 어려워 도매상 재고량 정보공개 품목 확대가 신속하게 추진됐다.

이번에 추가 공개가 결정된 감기약 일반약은 3개성분 아세트아미노펜 31품목, 이부프로펜 17품목, 덱시부프로펜 36품목 등 84개 품목으로, 해당 유통량의 45%이다.

공개 품목은 공급내역 출하 시 보고비율이 90%이상인 품목이며, 공개 정보는 ▲보유추정 재고량 ▲도매상 수 ▲정보제공에 동의한 도매상 연락처 정보 등으로 매주 월요일 공개된다.

국내 유통되는 의약품 공급내역은 약사법 제47조의3에 따라, 심사평가원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에 ‘출하할 때’ 보고하도록 규정되어 있으나, 일반의약품은 ‘다음달 말일’까지 보고할 수 있도록 예외하고 있어, 신속한 모니터링의 한계가 있다.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는 감기약 일반의약품 재고량은 다양한 이해관계자에게 중요한 정보로 활용되므로 해당 약품 출하 시 공급보고에 제약사와 도매상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수적이라는 입장이다.

이소영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장은 “감기약 일반약까지 공개범위를 확대할 수 있도록 협조해준 공급업체에 감사드리고, 감기약 품귀현상이 해결될 때까지 지속적인 노력을 부탁드린다”며, “12월부터는 ‘감기약 재고 조회 시스템’을 마련해 사용자가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정렬 기자  jrh05@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메디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많이본 뉴스
여백
여백
https://www.kpbma.or.kr/
bannerManager
여백
Back to Top